Wpick

지상에서 한국의 최신 개발 상황을 파악하세요

한-호주 관계 개선과 동아시아의 협력과 마찰

호주와 일본의 안보 관계가 계속 강화되면서 한국 안보 공동체가 자국의 이익을 희생시킬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한국과 호주의 국방 협력은 2012년부터 헤도리-왈라피(Hedori-Walapi) 합동 해군 훈련과 2013년부터 격년으로 2+2 외교장관 회의를 개최하는 등 지난 10년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왔습니다. 호주도 가끔 참가했다. 한미상륙작전훈련 쌍용훈련, 에이블대응훈련, 을지프리덤가디언 훈련.

한-호 안보협력의 성장 속도는 호주-일본의 협력 성장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 호주와 일본 사이의 안보 관계는 종종 ‘반 동맹국’으로 불릴 정도로 개선되었습니다. 그 결과 서울에서는 캔버라가 한국보다 일본의 방어적 입장을 더 지지한다는 견해가 있다.

우려는 2013년 10월 토니 애벗 호주 총리가 일본을 ‘아시아에서 호주의 가장 친한 친구’라고 묘사하면서 정점에 달했다. 이후 서울의 보수정부는 북한의 지배가 곧 무너질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국은 한반도에서 사고가 발생할 경우 일본이 개입할 가능성을 배제하기를 희망한다. 그러한 개입에 대한 한국의 우려는 일본에 위치한 주한 유엔의 지휘하에 수립되었습니다.

한국 사건 발생시 유엔본부가 일본에서 한국으로 유엔군을 파견할 법적 근거를 제공한다. 한국의 또 다른 (오해)는 한국과 캔버라 간의 방위 협력을 막고 있다는 것인데, 이는 이 지역에서 미사일 방어 체계를 구축하려는 미국과 일본의 노력에 대한 호주의 지원입니다.

2017년, 북한이 미국 본토를 겨냥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위협하면서 평양과 미국 사이의 긴장이 고조되었습니다. Malcolm Turnbull 호주 총리는 호주가 미국을 보호하기 위해 동맹 협정을 이행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러한 발언을 심각하고 불필요하게 도발적인 교류로 간주한 한국 정부는 호주의 입장을 높이 평가하지 않았다. 북한과 미국 사이의 긴장을 완화하려는 한국의 노력이 약화될 것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2020년에 일본과 호주는 상호 접근 협정에 서명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는 호주가 일본 땅에서 훈련하기 위해 일본에 많은 병력을 파견하는 데 도움이 되는 양자 협정입니다.

2021년까지 일본은 동아시아와 그 너머에서 미국 주도의 안보 네트워크에서 핵심 역할을 강화할 것입니다. 이는 영국, 프랑스와 국방협력을 강화해 이루어졌고, 5월에는 일본에서 프랑스, ​​미국, 호주와 군사훈련을 실시했다.

READ  '오징어 사냥감' 북한에 밀반입한 남성 사형 선고

이미 일본과 호주 사이의 매우 긴밀한 안보 관계를 고려하고 있는 한국 안보 엘리트 중 일부는 일본이 미국 주도 네트워크의 일부로 안보 협력을 강화하고 확대한 결과 일본이 한미 동맹의 지역 허브가 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습니다. 네트워킹.

한국은 이 지역에서 방위 협력을 확대하고 태평양 및 인도양의 여러 국가에서 그룹과 함께 다양한 다자간 군사 훈련에 참여했지만 두 가지 주요 우려 사항이 있습니다.

한국은 동해 및 동북아 훈련에서 일본의 핵심 역할을 인식하지 못하고 있으며, 일본의 안보 상태와 미국의 북축에서 일본이 ‘저하’될 가능성을 우려하고 있다. 주도 보안 네트워크.

한국의 이러한 훈련 참여는 중국을 불필요하게 도발할 위험이 있으며, 이는 북한에서 한국과 중국의 협력을 복잡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한국이 호주가 일본과의 안보협력에 더 깊이 관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면 호주가 한국보다 일본에 대한 지지도가 더 높다는 의혹이 다시 제기될 것이다.

미국 주도의 안보 네트워크 내에서 한국의 위치를 ​​유지하려면 미국이 조직한 군사훈련에 한국이 더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한-호 양국 관계를 개선하는 한 가지 방법은 일본이 주도하는 동북아 훈련이 아닌 호주가 주도하는 미국과 함께 태평양 지역에서 한국이 참가하는 것이다.

이런 맥락에서 한국이 2021년 호주와 미국이 함께 하는 탈리스만 세이버 군사훈련에 참가한다는 점에 주목한다. 한국은 전략적으로 중국을 겨냥한 군사 훈련에 참여하는 것을 꺼려하지만, 참여해야 할 충분한 이유가 있습니다. 특히 기능면에서 기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한국은 호주와 양자간 또는 광범위하게 국방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좋은 길을 걸어야 합니다.

Gu Korain

"불치의 인터넷 중독. 수상 경력에 빛나는 맥주 전문가. 여행 전문가. 전형적인 분석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