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pick

지상에서 한국의 최신 개발 상황을 파악하세요

한국은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에서 누락된 고리입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 한국과 일본으로의 다가오는 여행 워싱턴은 아시아와 유럽의 동맹국과 동맹국 간의 안보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인도 태평양 지역의 미국 정책에서 중요한 시기에 있습니다.

비록 바이든이 일본, 호주, 인도에서 동료들과 만나 쿼드 서밋 그는 도쿄에서 많은 언론의 관심을 끌 수 있지만 이전 서울 방문은 인도-태평양 전략의 진정한 판도를 바꿀 것입니다. 한국이 인도-태평양 체제에 포함되는 것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점령 이후 미국 동맹국 간의 안보 협력이 어떻게 형성되는지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바이든과 은숙열 신임 한국 대통령의 만남은 은의 취임 11일 ​​만에 이뤄졌다. “”를 위해 캠페인을 한 윤에게 시간은 이보다 더 좋을 수 없었습니다.워싱턴과의 긴밀한 동맹 மைய 한국 외교정책의 중심축. ”

축하를 넘어, Biden의 서울 방문은 강력한 미국-인도-태평양 전략에 대한 누락된 연결 고리를 전면에 드러냅니다. 윤 장관은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한국의 역할을 확대하겠다고 약속했으며, 이는 전임자의 보다 신중한 접근 방식에서 벗어나 미국과 중국 간의 관계를 위한 길을 닦는 것입니다.

미국에 따르면, 바이든의 미국과의 회담은 그의 행정부가 인도-태평양 접기(Indo-Pacific Folding)에 대한 보다 긴밀한 합의를 환영할 기회를 제공합니다. 물론 한국은 지역 안보 협력에서 새로운 참가자가 아닙니다. 그러나 한국은 최근까지 인도-태평양 전략을 다면적 관점보다는 한미동맹의 관점에서 바라보고자 했다.

사실 한국은 인도 태평양 이야기에 부재 매우 혼란스럽다 미국 동맹에 대한 대중적인 지원 그리고 훨씬 더 중국에 대한 신뢰가 떨어짐. 이 개념은 워싱턴뿐만 아니라 인도-태평양 지역에서도 느껴집니다.

예를 들어 일본 외무성 ‘ 2021 외교 블루 북 인도, 호주, 아세안, 영국, 프랑스, ​​독일 및 네덜란드에 대한 인도-태평양 협력을 나타냅니다. 한국은 언급되지 않았다. 최근 대화에서 호주의 한 외교 정책 전문가는 인도-태평양 협력에서 한국인이 종종 “그림에서 벗어나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이것은 바뀔 것입니다.

인도 태평양 지역에 대한 한국의 진지한 개입은 고려해야 할 힘으로 작용합니다. 정책 보안 네트워크 – 법치, 항해의 자유, 민주적 가치를 보호하는 것. 이것은 세 가지 방법으로 가능합니다.

READ  사이버 위협의 공격 대상이 확대됨에 따라 이제 모든 것들이 더 큰 위험과 직면했습니다

첫째, 신중한 낙관론이 발달한다. 한일관계가 좋아진다. 양국 관계의 회복은 한미일 3국 관계를 통해 동북아에서 절실히 필요한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3자 관계가 현재의 북한 위협(대부분 미국의 부양책을 통해)을 계속 해결하는 동안 역할 확대는 지역 안보와 안보를 강화하고 반도체 및 배터리와 같은 핵심 기술과 관련된 공급망 부족과 같은 문제에 대한 통합을 개선할 것입니다. .

둘째, 한국은 인도-태평양 동맹국 네트워크에 상당한 역량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게 한국이야 세계 10위 경제대국. 세계 국방비 지출 순위 10위라는 것은 잘 알려지지 않은 사실이다. 그만큼 2021년에는 국방비로 502억 달러를 지출했습니다. 프랑스, 독일, 일본의 방위비는 같은 볼링에 있다. 대한민국 또한 중요한 무기 수출국입니다.호주, 필리핀, 인도,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 등 인도태평양 지역 고객들에게 K9 곡사포, FA-50 경공격기 등의 무기를 판매하고 있다.

셋째, 인도-태평양 지역에 대한 한국의 적극적인 참여가 기준을 높일 것입니다. 지역의 제도적 구조. 한국은 한미일 3국 관계를 강화하고 다른 미국 동맹국 및 파트너와의 관계를 강화하는 데 동의할 수 있습니다. 호주-한국-미국 및 인도-한-미 3국 정책 전문가가 플로팅합니다. 현재 공식적인 쿼드 회원 자격은 불가능하지만 바이든 대통령은 한국이 쿼드 위원회에 참여하도록 초청할 것입니다. 한국은 기후 변화, Kovit-19 백신 및 신흥 기술과 같은 4가지 문제를 강력하게 지지해 왔습니다.

인도-태평양 전략은 장기적으로 훌륭한 전략입니다. 자원 제약과 중국-러시아 축의 현실을 감안할 때, 미국은 자유롭고 개방된 질서를 발전시키기 위해 동맹국과 파트너의 더 많은 지원이 필요합니다.

Fiden은 서울에서 먼저 멈춤으로써 세계적으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윤 정부의 약속이 그 방향으로 가는 중요한 단계임을 인정합니다.

앤드류 요 (앤드류여) 브루킹스 선임연구원, 한-SK재단 이사장, 미국 가톨릭대학교 정치학 교수.

Gu Korain

"불치의 인터넷 중독. 수상 경력에 빛나는 맥주 전문가. 여행 전문가. 전형적인 분석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Back to top